회원리뷰 리뷰

게임의 리뷰 및 소감, 그리고 공략을 올리는 공간입니다.
단, 직접 작성한 글만 올리실 수 있습니다.

[레벨:39]Swendel (*.201.87.236) 2013-08-25 00:42 조회 수 5306 댓글 수 10 추천 수 8
스토리 ★ ★ ★ ★ ★ ★ ★ ☆ ☆ ☆  7
그래픽 ★ ★ ★ ★ ★ ★ ★ ★ ★ ☆  9
사운드 ★ ★ ★ ★ ★ ★ ☆ ☆ ☆ ☆  6
게임성 ★ ★ ★ ★ ★ ★ ★ ☆ ☆ ☆  7
종 합 ★ ★ ★ ★ ★ ★ ★ ☆ ☆ ☆  7
스포일러 포함 여부 해당 사항 없습니다.
Game
CPU, VGA, RAM



2013-08-25_00002.jpg


하루에 게임 2개 클리어한 게 대체 얼마만인지 모르겠네요.

예전에 맥북으로 중반까지 진행하다 도전과제가 클리어되지 않는 버그가 있음을 깨닫고 방치했던
데포니아를 오늘 낮에 켠왕했습니다. 7시간 정도 걸렸네요.
어젯밤 시스템 쇼크2 엔딩의 여운이 너무 커서, 가볍게 즐길 수 있는 게임이 하고프더라구요.


2013-08-24_00001.jpg


데포니아는 데달릭(Daedalic) 사에서 만든 카툰 그래픽의 포인트&클릭 어드벤쳐 게임입니다.
중간중간 컷신이 여럿 포함되어 있어 한편의 코믹 애니메이션을 보는 느낌이 들기도 하더라구요..

주인공은 루퍼스(Rufus)라는 한량으로, 전 여자친구 집에 얹혀 사는 주제에
뻔뻔하게 이 땅(Deponia)를 떠나 하늘 위의 귀족 세계(Ellysium)으로 떠나겠다고 떠들고 다닙니다.
그러면서 손대는 것마다 말썽을 일으키는 캐릭터이지요. 
루퍼스는 여러모로 원숭이섬의 비밀의 가이브러시를 연상시키는데, 심지어는 가이브러시보다 능력도 없습니다 ㅎㅎ
(그럼에도 여자친구가 있는게 함정...)


2013-08-24_00006.jpg 2013-08-24_00007.jpg 2013-08-24_00008.jpg2013-08-24_00009.jpg


데포니아는 겉보기엔 그래픽이나 스토리나 캐릭터나 대체로 유쾌하고 즐거운 게임인데,
정작 진행 자체는 험난한 여정이었습니다.

퍼즐 자체는 그럭저럭 할 만 하고, 상호작용이 가능한 물체들도 전부 표시되지만,
아이템의 조합이 너무 뜬금없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중반엔 하도 많이 막혀서 그냥 맘편히 공략을 찾아 보면서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공략을 보고 나서도 '이건 혼자선 절대 못풀었겠다'라는 생각을 여러번 하곤 했네요.

그리고 결정적으로 영어의 수준이 만만치 않습니다 ㅠㅠ
일단 제 영어 실력이 변변찮은 데다가, 게임 상에 등장하는 단어가 꽤나 수준이 높습니다.
제가 지금까지 영어로 플레이한 어드벤쳐 게임이 5~6개쯤 되는 것 같은데,
그중 가장 어렵게 느껴졌습니다. 말장난은 또 어찌나 많은지...
게다가 가뜩이나 엄청 빠르게 쏘아대는 대사를 멈춰둘 수 없는 시스템이라,
말이 길어지면 그냥 분위기 파악만 하기 급급했네요.


2013-08-24_00032.jpg2013-08-24_00033.jpg 2013-08-24_00046.jpg


스토리 면에서도 아쉬움이 남습니다.
기승전결의 구성이 약하게 느껴지는데, 엔딩이 나오고 나니까
'뭐야, 여기서 끝이야? 그래서 이제 어떻게 되는건데??'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물론 후속작이 나온 건 알고 있지만, 하나의 이야기를 깔끔하게 완결하게 매듭짓지 않고 무작정
후속작을 해라!고 이야기하는 것 같아 썩 마음에 들지 않네요. 특히 이건 어드벤쳐 게임인걸요.
화장실에서 뒷처리를 말끔히 못하고 나온듯한 기분입니다.


2013-08-24_00049.jpg
2013-08-24_00050.jpg 2013-08-24_00051.jpg 2013-08-24_00061.jpg


엔딩을 보고 나니 2회차로 'Droggeljug' 모드라는 것이 열립니다.
이 모드가 참 골때리는데... 게임에 등장하는 모든 캐릭터/대사/아이템/상호작용이
무조건 Droggeljug이라고 표기됩니다. 다음 스샷들처럼요...
정말 게임을 완벽하게 외우지 않은 상태에선 도저히 클리어할 수 없겠더라구요 ㅎㅎ

2013-08-24_00064.jpg 2013-08-25_00001.jpg


뭔가 불평일색의 글이 되고 말았는데,
첫 인상이 꽤나 좋은 게임이었기에 오히려 더 아쉬움이 컸던 것 같습니다.
가벼운 마음으로 유쾌하게 즐기기엔 난이도 조절이 조금 필요하지 않을까 싶네요.
언제가 될진 모르겠지만 후속작 Chaos on Deponia를 플레이할 땐 아쉬움보다 만족감이 컸으면 좋겠어요.

그럼,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10

profile

예전에 데모 받아서 해보다가 정작 사서는 라간지가 되어있는......

 

빨리 해봐야겠네요 ㅎㅎ;

profile

공략을 적절히 참고하시면 5~6시간 내로 클리어 가능할 거에요.

한편의 코믹 애니메이션 본다는 느낌으로 켠왕 한번 하시길 :)

profile

한량 주제에 여친도 있고 떵떵거리고 사는 주인공....진정한 능력자군요....진실로 부럽네요....!!ㅋㅋ

그런데 2회차의 쇼킹 모드는 전혀 몰랐던거라 충격입니다...!! ㄷㄷ 어려운 영문 대사도 마음에 걸리구요.

다음 게임은 볼일 끝낸 후의 시원함을 꼭 느끼실 수 있길 바라면서...까탈스러운 데포폰이야 클리어 축하드립니다~ ^^

No profile

초밥돌이님 축하드립니다.

플웨즈 로또에 당첨되셨습니다.^^ ; 5점
profile

감사합니다!

전에 초밥돌이님께서 패키지 올리셨던 것도 잘 봤습니다 ㅎㅎ

어제 2회차 마무리했는데, 처음 엔딩을 보자마자 바로 다시 했더니 큰 어려움 없이 클리어했습니다.

글에는 불평만 잔뜩 늘어놓곤 정작 도전과제까지 다 클리어했네요 --;;

profile

요즘 어드벤처는 캐쥬얼하다고 해야할지 아기자기한 그래픽과 

코믹함으로 승부하는 경우가 종종 보이는데 데포니아 역시 그런 흐름에 편승하고 있는 게임 같군요 ㅋㅋㅋ

요즘 어드벤처 게임은 그레이 매터로 제인 젠슨이 시나리오를 쓴 작품에만 관심을 갖고 있는데

얼른 스팀이나 GOG로 출시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No profile

캐서린님 축하드립니다.

플웨즈 로또에 당첨되셨습니다.^^ ; 5점
profile

네 정확히 그런 컨셉의 게임이었습니다.

요즘 아이폰으로 원숭이섬의 비밀2를 하고 있는데 느낌이 여러모로 비슷하더라구요. 난해한 퍼즐까지도 ㅋㅋ

그레이매터는 이름만 여러번 들어본 게임이었는데 지금 찾아보니 극찬이 자자하군요!

흥미로워보입니다. 근데 과연 스팀이나 GOG로 나올런지 모르겠네요~

profile

소감 잘 봤습니다.

게임 자체의 분위기가 밝아보이는게 좋군요.

왠지... 주인공의 세가닥 수염을 한번 만져보고 싶습니다.

터치를 부르는...

profile

네 사실 게임 속 배경은 우울한 미래지만

그 속에 살고 있는 캐릭터들은 참 유쾌하게 그려지더라구요.

자생남님 말씀듣고 수염을 보니 참 얄밉게 생겼네요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소감 | 포탈 (Portal) 클리어 소감입니다. (BGM) file

요즘들어 포풍같이 소감을 작성하고 있는 Swendel입니다. 지난 주말에 이어 오늘도 하루에 엔딩을 두개나 보았군요. 요 며칠간 어드벤쳐 게임만 주구장창 하다 보니 좀 새로운 장르가 하고 싶어...

소감 | 로스트 호라이즌 (Lost Horizon) 클리어 소감입니다. (BGM) file

홍콩 여행 휴가를 오늘까지 냈던터라 집에서 푹 쉬면서 로스트 호라이즌의 엔딩을 보았습니다. 엔딩까지 총 11.3시간 걸렸네요. 이 게임의 주인공은 사고로 강제퇴역한 영국 군인인데, 이리저리 사...

리뷰 | 포탈1 리뷰 file

누가 알았을까. 이 게임이 성공할꺼란걸. 그리고 수많은 게임우월주의자들의 표본으로 쓰이게 될 것을. 하아.. 그놈의 게임우월주의자들.... 포탈의 역사. 간단하게 대학과제로 만든 게임이 독창적인 게임...

리뷰 | 레이맨 레전드 간단 리뷰! file

http://store.steampowered.com/app/242550/ 장르: 액션, 어드벤처, Platformer 출시 날짜: 2013년 8월 30일 스팀 상점가 $39.99 USD 타이틀 화면 레이맨 오리진 발매 후 1년반만에 돌아온 신작 ‘...

리뷰 | 세인츠로우 4 리뷰 Bad&Good - 확장팩이라는 악명은 결국 떨치지... file

베타부터 거의 변화한 것이 없는 시스템에 실망하여 사는 것은 좀 보류했던 세인츠로우 4 이였습니다만 네이버 쿠폰에 힘입어 지르고 스팀 기준 28시간 만에 클리어 하였습니다. 분명 메인 미션 볼...

일반 | [리뷰의 소리 시즌2] GALAXY Game Product Story No.02 Cr... file

Game Product Story 2에서는 GALAXY GTX770 2GB를 사용해 플레이해볼 게임은 Crysis2 게임입니다. GALAXY GTX770 2GB 그래픽카드로 1920*1080 해상도와 ULTRA 옵션으로 실시간 FPS를 측정해...

리뷰 | How dare you, System Shock 2 ! file

0 "게임의 참 재미는 무엇인가" 누군가가 여러분께 이런 질문을 던진다면 어떻게 대답하시겠습니까? 각자의 주관이 있기 마련이겠지만 결국엔 모든 답변들이 몇몇 지점으로 모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

리뷰 | 엑스컴 에너미 언노운 리뷰 file

↑ 2차대전 당시 독일의 공수사단인 SS 팔슈름야거 2차 세계대전 독일군은 자원의 부족함과 전략적 절대 열세를 작전적 능력의 우월함으로 커버했는데, 뭐 '실존'하진 않았지만 전격전이나 티거전차...

소감 | 데포니아 (Deponia) 클리어 소감입니다. (BGM) file

하루에 게임 2개 클리어한 게 대체 얼마만인지 모르겠네요. 예전에 맥북으로 중반까지 진행하다 도전과제가 클리어되지 않는 버그가 있음을 깨닫고 방치했던 데포니아를 오늘 낮에 켠왕했습니다. 7시...

소감 | 시스템쇼크2 (System Shock 2) 클리어 소감입니다. (BGM) file

결론부터 말하겠습니다. 제 인생 최고의 게임이었습니다. 이런 게임을 고작 2.49달러에 사서 했다는 게 부끄러울 정도네요. (그래서 엔딩 보자마자 배지랑 프로필 배경을 대거 구매했습니다 ㅎㅎ...

소감 | 드래곤 에이지 2 (Dragon Age 2) - 작명(作名)의 중요성 file

6월말부터 7월 중순까지 정신없이 2.3회차(마법사, 전사로 엔딩보고 도적으로 1/3 진행)까지 하고 중단한 드래곤 에이지 2. 전작 오리진 덕분에 정말로 많이 욕을 먹은 나름 비운의(?!) 작품인데... ...

소감 | Papers' Please file

안녕하세요 짐굿입니다. 요전에 잘난척사과님이 나눔해주신 Papers, Please를 플레이 한 간략 소감을 올립니다. 먼저 좋은 나눔해주신 잘난척 사과님께 감사인사드립니다. 이 게임에 대해 알게 된 것...

쿠폰을 추첨중입니다. 잠시 기다려주세요.